게시판글보기

자유게시판

HOME > 자유게시판

우리들 마음속에

  • 조회수 : 664
  • 작성일 : 2016/07/04
  • 필명 : 데이지

          

목록보기

 

 


 

 

 

 

 

 

 

 

 

 

 

우리들 마음속에 / 문정희


빛은 해에게서만 오는 것이 아니었다.


지금이라도
그대 손을 잡으면
거기 따뜻한 체온이 있듯
우리들 마음속에 살아 있는
사랑의 빛을 나는 안다.


마음속에 하늘이 있고
마음속에 해보다 더 눈부시고 따스한
사랑이 있어

어둡고 추운 골목에는
밤마다 어김없이 등불이 피어난다.

누군가는 세상은 추운 곳이라고 말하지만
또 누군가는
세상은 사막처럼 끝이 없는 곳이라고
말하지만

무거운 바위 틈에서도 풀꽃이 피고
얼음장을 뚫고도 맑은 물이 흐르듯
그늘진 거리에 피어나는
사랑의 빛을 보라


거치른 산등성이를 어루만지는
따스한 손길을 보라

우리 마음속에 들어 있는 하늘
해보다 눈부시고
따스한 빛이 아니면
어두운 밤에
누가 저 등불을 켜는 것이며
세상에 봄을 가져다주리
 



 

 

 

 

 

 

 

    이전글 그리움 때문에 삶엔 향기가 있다 데이지 2016/06/27
    다음글 처음의 마음으로 돌아가라 데이지 2016/10/04

    덧글 0개

    덧글입력
    •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